06.25(화)

자갈마당 철거 준비

| 2019-04-16 07:30:35


15일 대구 도심 성매매 집결지인 중구 도원동 속칭 ‘자갈마당’의 철거를 위한 준비 절차에 들어간 가운데, 영업을 종료한 한 업소 내부로 햇빛이 들어오고 있다. 철거업체 측 관계자는 “4월 말 본격적인 철거 예정으로, 현재는 내부 청소 및 준비단계”라고 했다. 윤관식기자 yk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건강

교육

가장 많이 본 뉴스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