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2(목)

‘과격 항의’ 김도훈 감독 상벌위 회부

| 2019-08-14 07:55:31


주심의 판정에 강력하게 항의하다 퇴장 명령을 받은 울산 현대 김도훈 감독(49)이 한국프로축구연맹 상벌위원회에 회부됐다. 프로연맹은 13일 “울산 김도훈 감독과 김범수 골키퍼 코치를 대상으로 14일 상벌위를 열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김 감독은 11일 대구FC와 24라운드에서 후반 14분께 주심이 수비수 윤영선의 핸드볼 반칙에 따른 페널티킥을 선언하자 5분여 동안 주심을 상대로 강하게 항의하다 퇴장을 당했다. 김 감독은 2경기 출전 정지 처분을 당해 16일 전북 현대, 24일 상주 상무와의 경기에서 벤치를 지킬 수 없게 됐다. 연합뉴스




오피니언

건강

교육

가장 많이 본 뉴스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