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21(금)

배우 신동욱, 조부와 ‘효도 사기’ 공방

| 2019-01-04 07:41:22


배우 신동욱(36)이 조부와 ‘효도 사기’ 공방을 벌이며 법적 분쟁으로까지 치달았다. 올해 96세인 신동욱의 조부는 2일 TV조선과의 인터뷰에서 신동욱에게 효도를 전제로 집과 땅을 물려줬지만 신동욱이 연락을 끊었다고 주장했다.

특히 신동욱의 연인이 자신을 쫓아내려 하고, 신동욱은 소유 토지 전부를 가져갔다고 비판하며 땅을 돌려달라는 소송을 제기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신동욱의 법률대리인은 “신동욱의 조부는 과거 아내, 아들, 손자 등 3대에 걸쳐 가정폭력, 폭언, 살인 협박 등으로 가족 구성원에게 깊은 상처를 입혔다"며 “소유권이전등기는 모든 법적 절차에 따라 진행됐다"고 주장했다. 연합뉴스


오피니언

건강

교육

가장 많이 본 뉴스

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