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
    스토리
  • 네이버
    밴드
  • 네이버
    블로그

https://m.yeongnam.com/view.php?key=20220709000853496

영남일보TV

“보이그룹 7월 브랜드평판... 1위 방탄소년단, 2위 세븐틴, 3위 NCT, ​4위 아스트로, 5위, ​몬스타엑스”

2022-07-09 09:08
3(7).jpg

보이그룹 7월 브랜드평판  1위는 방탄소년단이 차지했다. 3개월 연속 1위이다. 2위는 세븐틴이 차지했으며 2개월 연속 2위이다. 이어 3위는 NCT, 4위 아스트로, 5위, ​몬스타엑스 순으로 분석됐다. ​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2022년 6월 9일부터 2022년 7월 8일까지 측정한 보이그룹 브랜드 빅데이터 46,074,320개를 소비자 행동분석을 통해 보이그룹 브랜드에 대한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를 측정했다. 7월 추출 브랜드 빅데이터는 지난 6월 65,651,158개와 비교해보면 29.82% 줄어들었다.​

방탄소년단, 세븐틴, NCT, 아스트로, 몬스타엑스 외에 7월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30위권에는 더보이즈, 빅뱅, 엑소, 위너, 비투비, 스트레이 키즈, 엔하이픈,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인피니트, 슈퍼주니어, 신화, 샤이니, 워너원, 트레저, 피네이션, 갓세븐, 2PM, 뉴이스트, 골든차일드, 펜타곤, 빅스, SF9, 하이라이트, 에이티즈, 동방신기가 포함됐다. ​

1위를 기록한 방탄소년단 ( RM,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 )의 브랜드 평판지수는  5,786,587로 분석됐다. 세부적으로는 참여지수 839,157 미디어지수 2,735,391 소통지수 1,203,366 커뮤니티지수 1,008,674이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지난 5월 11,581,981과 비교하면 50.04% 하락했다.

​2위 세븐틴 ( 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도겸, 민규, 디에잇, 승관, 버논, 디노 )​​​의 브랜드 평판지수는 3,911,076으로 분석됐다. 세부적으로는 참여지수 523,888 미디어지수 1,586,867 소통지수 825,266 커뮤니티지수 975,055이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지난 5월 5,823,248과 비교하면 32.84% 하락했다.

​3위 ​​NCT ( 태일, 쟈니, 태용, 유타, 도영, 텐, 재현, 윈윈, 마크, 런쥔, 제노, 해찬, 재민, 천러, 지성, 루카스, 정우, 쿤 )​의 브랜드 평판지수는 2,326,899로 분석됐다. 세부적으로는 참여지수 153,303 미디어지수 702,039 소통지수 437,924 커뮤니티지수 1,033,634이다. 브랜드 평판지수  는 지난 5월 2,663,252와 비교하면 12.63% 하락했다.

구창환 소장은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방탄소년단 브랜드는 링크 분석에서는 '활동하다, 공개하다, 대응하다'가 높게 분석됐다. 키워드 분석에서는 '프루프, 제이홉, 정국'가 높게 분석됐다. 긍부정비율 분석에서는 긍정비율 60.89%로 분석됐다."고 말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에 따르면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든 지표이다.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분석은 보이그룹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을 측정할 수 있다. 브랜드평판 랭킹페이지를 통한 추천지수도 가중치로 포함되고 있다.​


 2022년 7월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분석은 방탄소년단, 세븐틴, NCT, 아스트로, 몬스타엑스, 더보이즈, 빅뱅, 엑소, 위너, 비투비, 스트레이 키즈, 엔하이픈,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인피니트, 슈퍼주니어, 신화, 샤이니, 워너원, 트레저, 피네이션, 갓세븐, 2PM, 뉴이스트, 골든차일드, 펜타곤, 빅스, SF9, 하이라이트, 에이티즈, 동방신기, 빅톤, 위아이, 크래비티, TNX, FT아일랜드, 이펙스, 원어스, DKZ, 블락비, 오메가엑스, B1A4, 드리핀, 온앤오프, 위더스, CIX, AB6IX, 젝스키스, 틴탑, 탄 보이그룹, 다크비 를 대상으로 했다.

김기오기자 mvalley@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영남일보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