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
    스토리
  • 네이버
    밴드
  • 네이버
    블로그

https://m.yeongnam.com/view.php?key=20240121010002547

영남일보TV

호흡 곤란·기침·운동불내성, 반려견 심장병의 80% 차지…수술 후 약물없이 생존 가능

2024-01-23

넬 동물의료센터, 민간 동물병원 첫 '이첨판폐쇄부전증' 수술 성공
경북대 수의학과 출신 원장 의기투합…최고 수준 수의학적 성취
중년 소형견 유병률 커…기대수명 5개월 이하 몰티즈 치료 성과

2024012101000622200025471
'이첨판폐쇄부전증' 수술 받은 뒤 건강을 되찾은 반려견. 〈넬 동물의료센터 제공〉
경북대 수의학과 출신 원장들로 뭉친 넬 동물의료센터가 최근 강아지 심장병인 '이첨판폐쇄부전증' 수술에 성공했다. 3년 전 헬릭스동물심장센터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수술에 성공한 뒤 충남대 동물병원에서 이어 진행하고 있지만, 민간 동물병원에선 처음이다. 

이로써 넬 동물의료센터는 국내 유일의 심장판막수술이 가능한 민간동물병원이 됐다. 특히 이번 성공은 경북대의 우수한 교육과 연구 시설, 배출되는 인재 수준을 증명하는 최고 수준의 수의학적 성취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22일 넬 동물의료센터(공동 원장 이종협·임덕호·손성지·윤일용·엄태흠)에 따르면 최근 엄태흠 원장 주도로 몰티즈(말티즈) 종의 반려견(10세·5㎏) 심장 치료를 위한 이첨판막성형술이 진행됐다. 

엄 원장은 2020년 국내 최초 개심술에 성공한 헬릭스동물심장센터에서 외과장을 맡았었다.

수술받은 반려견은 7일 후 퇴원해 현재까지 양호한 상태로 유지 중이다. 

엄 원장은 심장 회복기간이 끝난 이후 모든 심장병 약물을 끊어도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 반려견은 수술 당시 심한 역류 등 심장 건강 상태가 좋지 않아 기대 수명이 5개월 이하였다. 

하지만 수술은 첨단 장비와 이 원장 기술력이 더해져 성공적으로 끝났다. 

개심술이 가능한 수술팀과 체외순환기 의료장비는 국립 충남대와 민간 동물병원에서는 유일하게 넬동물의료센터에만 있다.

이첨판폐쇄부전증은 반려견에겐 가장 흔한 심장병이다. 심장병의 80%를 차지한다. 흔히 '반려견이 심장병에 걸렸다'라고 하면 이 질환을 의미할 정도다. 

심장의 이첨판막이 제대로 닫히지 않아 혈액이 역류하는 상태로, 병이 진행되면 호흡 곤란과 기침, 피로감, 운동불내성이 나타난다. 

심장의 울혈로 인해 폐에 물이 차는 폐수종이 발생할 경우 생명을 위협하는 질병이다. 

특히 중년 이상 소형 반려견에게 더 자주 발병한다. 소형 반려견을 자주 키우는 대한민국에서는 높은 유병률을 보이고 있다. 

9세 이상 반려견 60%가 이첨판폐쇄부전증을 앓고 있다는 문헌도 있다.

국내에서 자주 키우는 반려견 중 심장병에 잘 걸리는 품종으로는 △몰티즈 △푸들 △시츄 △요크셔테리어 △닥스훈트 등이 있다. 기존 치료방식은 약물 치료로 삶의 질과 생존기간을 늘리는 것이다. 하지만 병의 진행은 막을 수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엄태흠원장 (2)
엄태흠 넬 동물의료센터 원장이 '이첨판폐쇄부전증' 수술에 성공한 반려견을 살펴보고 있다.
이첨판폐쇄부전증 수술장면
엄태흠 넬 동물의료센터 원장 주도로 강아지 심장병인 '이첨판폐쇄부전증' 수술이 진행되고 있다. <넬 동물의료센터 제공>

반면 이첨판막성형술은 세계적으로 성공 사례가 흔하지 않을 정도로 어려운 수술이다. 하지만 근본 치료라는 점에서 약물치료와 다르다는 것이 의료진의 설명이다.


이첨판 성형술(승모판성형술, mitral repair)은 인공 건삭 재건술(인공 힘줄끈 재건술, artificial chordae implantation)과 이첨판륜 성형술(승모판고리 성형술, mitral annuloplasty)을 통해 이뤄진다. 심폐체외순환(CPB, cardiopulmonary bypass)을 통해 심장을 정지한 상태에서 진행되는 고난도 수술이다. 


일본과 영국, 미국 정도가 심장판막수술이 가능한 동물병원을 보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도 2023년 최초 성공했다.

엄 원장은 "3년 전 국내에서 처음 이첨판폐쇄부전증 수술을 받은 반려견은 지금도 건강하게 넬 동물의료센터를 다니고 있다"며 "기대수명이 얼마 남지 않은 반려견들이 보호자와 오래 함께 지내길 바라는 생각으로 수술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반려견이 사람보다 심장 크기가 훨씬 작기 때문에 수술이 어렵다. 철저하게 준비해 현재 국내 민간 동물병원에서 유일한 심장 수술팀이 완성된 것"이라며 "앞으로도 많은 반려견이 질병에서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살기를 바란다"고 수술 성공 소감을 전했다.

이종협 넬 동물의료센터 원장은 "이번 성공은 경북대의 우수한 교육과 인재양성, 보호자의 마음을 잘 듣고 돌보는 넬 동물의료센터의 슬로건이 함께 만든 최고 수준의 수의학적 성취"라며 "이번 성과를 통해 많은 반려견이 새로운 심장을 얻어 질병에서 자유롭고 행복한 삶을 가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소망했다.

한편 넬동물의료센터는 심장, 슬개골, 디스크, 줄기세포 등 과목별로 체계적인 의료시스템을 제공하고 있다. 자기공명영상(MRI), 컴퓨터단층촬영(CT) 등 첨단 의료장비를 활용해 전문 진료를 한다. 


또한 동물보호소에서 정기 봉사활동을 통한 사회공헌을 실천하고 있다. 믿을 수 있는 동물병원그룹 벳아너스 회원 병원이다.

강승규기자 kang@yeongnam.com

기자 이미지

강승규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영남일보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