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
    스토리
  • 네이버
    밴드
  • 네이버
    블로그

https://m.yeongnam.com/view.php?key=20220512010001671

영남일보TV

슈퍼루키 이재현 1홈런 2타점 맹활약...삼성, SSG에 4-2승 위닝시리즈 수확

2022-05-13
202205122006201961
삼성 라이온즈 이재현이 12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SSG 랜더스와의 경기 6회 말 역전 솔로 홈런을 때린 뒤 베이스를 돌고 있다. <삼성 라이온즈 제공>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가 리그 선두 SSG 랜더스에 위닝시리즈를 빼앗았다.

삼성은 12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SSG와의 경기에서 4-2로 승리했다.

삼성은 전날 9회 말 2사 후 호세 피렐라가 극적인 동점 솔로포로 경기를 연장으로 끌고 갔고, 10회 말 만루에서 강민호가 몸에 맞는 공으로 끝내기 승리를 만들었다.

전날 기세를 이어 삼성은 1회 선취점을 올렸다. 선두타자 김지찬이 볼넷으로 걸어 나간 뒤 베이스를 두 번 훔쳐내면서 3루로 이동했다. 이어 피렐라가 김지찬을 불러들이는 적시타로 손쉽게 점수를 얻었다.

후속타자 이원석이 다시 안타로 1·3루 기회를 연결했는데, 오재일의 잘 맞은 타구가 상대 호수비에 걸리면서 순식간에 2아웃이 됐다. 빠졌더라면 추가 2득점까지도 노려볼 만한 코스의 타구였으나, 아쉬움을 남겼다.

삼성은 선발투수 원태인이 3회 초 안타와 볼넷을 차례대로 내준 뒤 올 시즌 리그 최고 타자 가운데 한 명이 한유섬에게 동점 적시타를 허용했으나, 5회 말 신인 이재현이 벼락같은 솔로 홈런을 때리면서 다시 2-1로 앞서나갔다.

원태인은 6회 초 크론에게 홈런을 허용하며 고개를 떨어트렸지만, 6회 말 타선이 곧장 2점을 뽑아내면서 승리 요건을 갖췄다.

삼성은 8회 초 좌완 이승현, 9회 초 오승환이 무실점 투구를 펼치며 승리를 지켰다.
최시웅기자 jet123@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영남일보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