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
    스토리
  • 네이버
    밴드
  • 네이버
    블로그

https://m.yeongnam.com/view.php?key=20220805010000676

영남일보TV

영천시, 재산세 징수율 91% 달성

2022-08-05 16:09

100만원 이상 납세자 특별 관리,야간콜센터 운영
300만원 초과는 409건에 43억5천400만원 징수

2022080501000185900006761
영천시 세정과 직원들이 야간콜센터에서 납세자들과 전화 상담에 니서고 있다.

영천시가 체납 줄이기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 올해 7월 정기분 재산세(건축물·주택) 징수율이 크게 높아졌다.

영천시는 7월 정기분 재산세 부과액 106억8천300만원 중 97억1천300만원을 징수해 91%의 징수율을 달성했다.

이는 예년보다 2~3% 징수율이 높아진 것이다.

읍·면·동 세무 담당자는 납부금액 100만원~300만원, 본청에서는 300만원 초과 납세자를 직접 관리했다.

직원들은 고지서 송달 여부 확인, 문자 및 전화 납부 안내, 반송 고지서는 주소 및 거소지를 방문하여 직접 전달하는 등 징수율 제고에 심혈을 기울였다.

또한 평일 오후 6시부터 8시까지 상담 시간을 연장하는 야간 콜센터를 운영하여 직장인 등 납세자들의 편익을 도모했다.

시에 따르면 300만원 이상 재산세는 441건에 46억800만원으로 전체 부과금액의 43%를 차지하고 있다.

재산세 고액납세자 전담센터의 집중 독려로 409건, 43억5천400만원을 징수하여 건수 기준 93%, 금액 기준 94%의 징수율을 올리는 높은 성과를 보였다.

손환주 세정과장은 "앞으로도 체납액 제로를 위해 지속적으로 납세 편의 시책을 강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글·사진=유시용기자 ysy@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영남일보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