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
    스토리
  • 네이버
    밴드
  • 네이버
    블로그

https://m.yeongnam.com/view.php?key=20201121010003008

대구 70대 코로나19로 사망…누적 193명

2020-11-21

지난달 29일 실시한 전수검사에서 양성 판정

대구에서 기저질환을 앓던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숨졌다.

이로인해 대구지역 누적 사망자는 193명으로 늘었다.

21일 대구시에 따르면 전날 오후 1시쯤 칠곡경북대병원에서 치료받던 78세 여성이 사망했다.

이 여성은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한 대구예수중심교회 관련, 보건당국이 지난달 29일 실시한 전수검사에서 양성으로 나왔다.

이튿날 확진 판정을 받은 뒤 대구의료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아오다 이달 5일 칠곡경북대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상태가 악화됐다.

평소 기저질환으로 고혈압을 앓았다.

강승규기자 kang@yeongnam.com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