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
    스토리
  • 네이버
    밴드
  • 네이버
    블로그

https://m.yeongnam.com/view.php?key=20220922010002967

영남일보TV

주호영 원내대표, 새 원내지도부 인선 완료…TK 색채 뺐다

2022-09-23
2022092201000696800029671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새 원내지도부 인선을 완료했다.

국민의힘은 22일 오후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신임 원내대변인에 김미애(부산 해운대을)·장동혁(충남 보령·서천) 의원을 임명했다. 또 정책위 부의장이던 류성걸 의원(대구 동구갑·재선)을 정책위수석부의장으로 격상시켰다. 나머지 원내 부대표단은 유임했다. 이는 기존 원내대변인이었던 양금희(대구 북구갑)·박형수(경북 영주·영양·봉화·울진) 의원을 교체해 TK(대구 경북) 색채를 옅게 하려는 모습으로 해석된다. 또 권성동 전 원내대표 사퇴에 따라 정기국회 도중 원내지도부를 구성해야 하는 만큼 교체 범위를 최소화한 것으로 보인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날 의총에서 "당 안팎의 사정이 어렵다. 이럴 때일수록 전부 합심해 차분하게 위기를 극복해야 한다"며 "확인되지 않은 말도 많기에, 팩트를 철저히 확인하고 발언하는 게 좋겠다"고 당부했다. 이어 "앞으로 국감이나 상임위 활동에서 이석하지 말고 끝까지 힘을 합쳐야 한다"며 "(민주당에) 숫자로 부족해 어려움이 많지만, 최선을 다해주시길 부탁한다"고 거듭 말했다. 또 "전부 서로 차분히 합심해서 위기를 극복해야 한다. 확인이 안 된 말들이 돌아다니는 것도 많은데, 팩트를 철저히 확인하고 대응하는 것이 좋을 것"이라고 내부 단속을 당부했다.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은 "민주당이 노란봉투법, 기초연금, 양곡관리법 등 다분히 포퓰리즘 내용이 핵심인 법안들을 국회에서 다룬다고 한다"며 "책임 있는 정부를 뒷받침하는 여당으로서 반드시 저지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주 원내대표는 해외 순방 중인 윤석열 대통령의 미국 의회에 대한 부적절한 발언과 미국 바이든 대통령과의 48초 환담에 대해 "아직 파악 중이라 어떤 말씀을 드리기 이른 상황"이라며 말을 아꼈다. 임호기자 tiger35@yeongnam.com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yeongnam/public_html/mobile/view.php on line 399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영남일보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