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닫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밴드
  • 네이버
    블로그

https://m.yeongnam.com/view.php?key=20240621010002888

영남일보TV

홍준표, 한동훈 향해 "정치적 미숙아 넘어 이재명 못지 않은 뻔뻔함"

2024-06-21 10:58

21일 SNS서 "'애', 나이 기준이 아니라 정치적 미성숙 지칭"
"지명직 어쩔 수 없었지만 선출직은 불가해"

홍준표, 한동훈 향해 정치적 미숙아 넘어 이재명 못지 않은 뻔뻔함
홍준표 대구시장. 대구시 제공
홍준표 대구시장이 국민의힘 유력 당권주자로 꼽히는 한동훈 국민의힘 전 비상대책위원장에 대해 다시 한 번 맹공을 퍼부었다. 한 전 위원장을 '정치적 미숙아'라고 표현하며 강도 높게 비판했다.

홍 시장은 21일 페이스북을 통해 "내가 '애'라고 말하는 것은 나이를 기준으로 하는 게 아니고 정치적 미성숙을 지칭하는 것"이라며 "이준석 의원은 나이가 어려도 그런 표현을 나는 사용하지 않는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한 전 위원장을 겨냥한 듯 "난장판 국회를 만들어 나라를 혼란으로 몰아 넣어놓고 석고대죄해도 모자랄 판에 총선 참패 주범들이 두 달도 안 돼서 또 무리를 지어 나서는 것은 정치적 미숙아를 넘어 이재명 대표 못지 않은 뻔뻔함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는 것"이라고 언급했다.

홍 시장은 또, "국민과 당원들은 바보가 아니다. 혹독한 심판을 당하고 퇴출될 것"이라며 "얼치기 검사 출신이 더 이상 우리 당을 농락하는 일이 없었으면 한다. 지명직은 어쩔 수 없었지만 선출직은 불가하다"고 강조했다.

서민지기자 mjs858@yeongnam.com
기자 이미지

서민지 기자

정경부 서민지 기자입니다.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영남일보TV